홈 > 구글앱 > 무역뉴스

무역뉴스

남아공 건설기계 시장동향 #정미성

정미성


남아공 건설기계 시장동향 | 2018-07-06 15:54:16

- 2018년 남아공 기업환경 개선에 따라 건설기계 시장 성장 전망 -

- A/S를 통한 품질 유지가 남아공 건설기계 시장 진출의 관건 - 

 

 

 

□ 상품명 및 HS CODE

 

  ㅇ 상품명: 건설 중장비 및 부품

    - 불도저(HS 842911), 엑스커베이터(HS 842952), 프론트엔드 셔블로더(HS 842951), 유압브레이커(HS 843149), 자주식 트럭(HS 842710), 적재 장비(HS 842890) 등

 

□ 시장규모 및 동향

 

  ㅇ (시장동향) 남아공 건설기계 분야는 정부의 지속적인 인프라 투자 계획과 장비의 높은 해외의존도 등으로 한국의 진출 기회 부여

    - 남아공 정부는 회계연도 2018/19 기준 예산안 중 인프라 개발에 979억 남아프리카 공화국 랜드(약 9조 원)를 책정한 바 있음. 제조능력과 전문성 부재로 해외기업에 대한 장비공급 의존도는 지속되는 추세

 

  ㅇ (시장규모) 2018년 남아공 건설시장 규모는 약 1758억 남아프리카 공화국 랜드로 추산(BMI)

    - 남아공 건설시장은 2010년 월드컵 개최와 함께 호황을 누렸으나 이후 원자재 가격 하락, 글로벌 경제 침체 등의 영향으로 다소 주춤

    - 2018년 제이콥 주마 대통령 사임 후 성공한 사업가 출신의 전 부통령 시릴 라마포사가 대통령으로 취임함에 따라 남아공 기업 환경이 개선되는 움직임을 보이며 건설시장도 활성화

 

  ㅇ (시장전망) 2027년까지 남아공 건설시장은 2.8% 성장하며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의 최대 건설시장 자리를 유지할 전망

    - 남아공 정부의 물류 시스템 개선 및 전력 안정화 노력에 따라 관련 제품의 수요는 증가세

    - 빠른 도시화 진전으로 도심 주거용 아파트, 상하수도 시설 마련 등을 위한 건설 수요도 꾸준할 것으로 예측

 

 향후 5년간 남아공 건설시장

(단위: ZAR 십억, %) 

 항 목

2018년

2019년

2020년

2021년

2022년

건설산업 규모

175.85

189.04

204.17

218.46

231.57

성장률

1.70

2.40

2.60

3.00

3.00

GDP 대비 규모

3.5

3.5

3.5

3.5

3.5

자료원: BMI

 

□ 수입동향

 

  ㅇ (대세계 수입동향) 2017년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 8429), 건설기계 부품(HS 8431), 자주식 트럭(HS 8427), 적재 장비(HS 8428)의 총수입액은 약 16억5700만 달러를 기록하며 전년 대비 36.4% 성장

    -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 및 부품의 수입액이 높은 편으로 특히 2017년 건설기계(HS8429)의 대세계 수입액은 전년 대비 65.9% 성장

    - HS CODE 6단위 기준 360도 회전의 상부구조를 가진 기계(HS 842952), 프론트엔드 셔블로더(HS 842951), 불도저(HS 842911) 등을 주로 수입

 

남아공 건설기계 대세계 수입현황

(단위: US$ 백만, %)

품 목

2015년

2016년

2017년

성장률(2017년 기준)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 8429)

711.65

429.39

712.37

65.9

건설기계 부품(HS 8431)

576.35

493.00

565.72

14.75

자주식 트럭(HS 8427)

196.11

149.48

194.35

30.02

적재 장비(HS 8428)

142.83

143.46

185.50

29.3

합 계

1,626.94

1,215.34

1,657.95

36.4

자료원: WTA 

 

  ㅇ (주요국 수입동향) 2017년 기준 가장 큰 수입규모를 보이는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 8429)의 최대 수입국은 중국으로 전체 시장의 23.3%를 점유. 일본(20.49%)과 미국(9.41%)이 그 뒤를 이음.

    - 2017년 기준 전년 대비 대미국(150.69%△), 대인도(119.66%△), 대태국(181.16%△) 수입이 크게 증가

 

2017년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 상위 10대 수입국(HS Code: 8429)

(단위: US$ 백만, %)

국가

2015년

2016년

2017년

2017년 시장점유율

 성장률(2017년 기준) 

중국

199.860

111.568

165.961

23.30

48.75

일본

128.115

77.531

145.963

20.49

88.26

미국

77.429

26.748

67.053

9.41

150.69

한국

39.159

32.736

52.532

7.37

60.47

인도

40.475

18.624

40.911

5.74

119.66

영국

49.247

34.000

40.023

5.62

17.72

태국

16.037

13.042

36.667

5.15

181.16

브라질

21.317

19.310

34.405

4.83

78.18

스웨덴

19.129

12.439

19.024

2.67

52.94

독일

16.663

15.450

18.186

2.55

17.71

자료원: WTA

 

  ㅇ (대한 수입동향) 2017년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 8429), 건설기계 부품(HS 8431), 자주식 트럭(HS 8427), 적재 장비(HS 8428)의 총수입액은 전년 대비 73.1% 성장한 약 9592만 달러로, 전체 대한 수입액의 9.6%를 차지

    -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8429)는 남아공의 대한국 전체 수입 중 3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수입액은 전년 대비 60.47% 높은 5253만 달러를 기록하며 제4위 수입국으로 성장

    - 건설기계 부품(HS 8431)과 자주식 트럭(HS 8427)도 10대 수입품목 중 하나로 각각 2.56%, 1.61%의 시장을 점유

 

남아공 건설기계 대한국 수입현황

(단위: US$ 백만, %)

품 목

2015

2016

2017

성장률(2017년 기준)

불도저∙앵글도저 등 건설기계(HS 8429)

39.159

32.736

52.532

60.47

건설기계 부품(HS 8431)

11.515

9.078

25.554

181.5

자주식 트럭(HS 8427)

14.901

11.032

16.130

46.21

적재 장비(HS 8428)

0.845

2.585

1.714

-33.72

합 계

66.420

55.431

95.929

73.1

자료원: WTA

 

□ 주요 경쟁기업

 

  ㅇ 중국의 일대일로 정책 추진에 따라 남아공 건설 프로젝트에도 중국 건설사들이 적극 참여

    - 경제 중심지인 가우텡 주를 중심으로 각 지방 정부가 주도하는 도시 발전계획이 진행 중. 그 중 Modderfontein New City 프로젝트는 홍콩 건설사 Shanhai Zendai 그룹이 향후 15~20년간 주도할 전망임. 총 예산규모는 약 840억 남아프리카 공화국 랜드로 10만여 명을 위한 주거용 건물을 건설할 계획

    - 도시 개발프로젝트 Waterfall City Plan은 현지 업체인 Attacq와 Atterbury의 주도 하에 Century Property Developments와 Accelerate가 주거용 및 상업용 건물 건설 예정

 

주거용 및 상업용 빌딩 건설 주요 프로젝트

(단위: US$ 백만)

프로젝트명

분류

예산 규모

참여사

현황

Zendai Modderfontein City Project, Lethabong, Gauteng

상업용

8,022

Arup Engineering firm(UK), Atkins(UK), Exim Bank of China(China), China Development Bank(China), Shanghai Zendai Property(China)

건설 중

Centenary Luxury Residential Project

Modderfontein,

Gauteng

주거용

6,400

Shanghai Zendai Property(China)

계획 중

Waterfall City Development,

Midrand, Gauteng

상업용

6,095

Gauteng provincial government(South Africa),

City Council of Johannesburg(South Africa)

건설 중

Steyn City Development,

Midrand, Gauteng

상업용

4,680

Gauteng provincial government(South Africa),

City Council of Johannesburg(South Africa)

건설 중

Cornubia Integrated Human Settlement Development,

Durban, KZN

상업용

2370

Tongaat Hulett(South Africa), Investec(South Africa), Bentel Associates International(South Africa), EThekwini Municipality(South Africa)

건설 중

자료원: BMI

 

□ 유통구조

 

  ㅇ 부문별로 독점 에이전트 제도가 정착돼 있고 남아공 수입상들은 대부분 수입 상담 시 독점 에이전트권과 커미션을 요구

 

  ㅇ 건설기계를 취급하는 현지 업체와 대리점 형태의 계약을 맺고 현지 업체가 시장에 제품을 공급·유통하는 것이 일반적

    - 기계류, 부품류 등 수출은 현지에 A/S 시스템이 갖추어져 있지 않으면 바이어가 수입을 꺼려하므로 에이전트나 법인 설립을 통해 A/S 체제를 구축하는 것이 매우 중요

 

남아공 건설기계 주요 바이어

회사명

전화번호

이메일

웹사이트

HPE Africa

+27 11 397 4670

marketing@hpeafrica.co.za

http://www.hpeafrica.co.za/

Montabert SA

+27 11 864 7574

vanessa.pretorius@doosan.com

http://www.montabertsa.co.za/

Atlas Copco SA

+27 11 821 9800

-

http://www.atlascopco.com/

Bell Equipment SA

+27 11 928 9846

susanmy@bell.co.za

http://www.bellequipment.com/

ELB Equipment

+27 11 306 0700

Elb@elbquip.co.za

http://www.elbequipment.co.za/

자료원: 요하네스버그 무역관 자체 조사

  

□ 관세율 및 수입규제

 

  ㅇ (관세율) 일부 품목을 제외하고 건설기계 대부분은 무관세

    - 특정 프론트엔드 셔블로더(HS 84295120)*와 건설기계 부품(HS 8431)은 10%의 관세 적용

    * Not tracked, driven by internal combustion piston engines, of a mass of 3,000 kg or more but not exceeding 30,000 kg (excluding those specially designed for use in mines)

 

남아공 건설기계 관세 현황

품목

일반

EU

EFTA

SADC

MERCOSUR

불도저(HS 8429)

-

-

-

-

-

건설기계 부품(HS 84311005/10/25/30)

10%

-

-

-

5%

자주식 트럭(HS 8427)

-

-

-

-

-

적재 장비(HS 8428)

-

-

-

-

-

자료원: 남아공 국세청

 

  ㅇ (수입규제) 해당사항 없음

 

□ 시사점

 

  ㅇ 현지 건설업체 Inyatsi Construction Group Holdings의 관계자에 따르면, 남아공 건설시장은 공공지원주택 건설 및 도시개발계획 추진에 따른 인프라 확충을 중심으로 점차 확대될 것으로 예측

    - 친환경 공법과 IT 기술을 접목한 건축 수요가 증가할 전망이나 남아공의 관련 설비시장은 아직 미비한 점에서 성장 가능성이 있다고 언급

 

  ㅇ 우리 기업들의 우수한 기술력과 확실한 A/S 제도로 시장을 공략할 필요

    - 품질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시장 특성상 꾸준한 품질 유지를 통한 브랜드 평판관리가 중요

    - 남아공 정부는 자국 경제개발의 일환으로 현지 조달 강화 정책을 진행하고 있어, 현지 업체와의 합작을 통해 현지 생산을 확대하고 실정에 맞는 제품을 공략하는 등 장기적 진출방안 모색이 요구됨.

 

  ㅇ 건설 중장비를 다룰 수 있는 기술자 수가 적은 편이므로 기술 교육을 병행한 시장진출도 기대

  


자료원: BMI, WTA, Inyatsi Construction Group Holdings 인터뷰 및 KOTRA 요하네스버그 무역관 자료 종합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2957 2019년 트렌드를 선도할 세계 최대 소비재 전시회 Ambiente #박소영 댓글9 7시간전 159
2956 비엔나 오토쇼를 통해 본 오스트리아 자동차 시장 #김현준 댓글9 7시간전 197
2955 노딜 브렉시트와 상품 규제 대비사항 #주성현 댓글9 7시간전 137
2954 2019 페루 공공조달 전시회 참관기 #김홍지 댓글4 7시간전 129
2953 대만, 공기 오염 관련 상품에 관심 높아 #유기자 댓글6 1일전 196
2952 인도네시아 신재생 에너지 시장 최신 동향 및 정책 #허유진 댓글3 2일전 178
2951 2019년 독일 내수시장 호조 전망, 대독 수출기업에 호재 #강환국 댓글5 2일전 194
2950 발전하는 미국 스마트홈 시장동향 #이혜진 댓글4 2일전 123
2949 대만, 미세먼지 관련 상품·서비스 활성화 #유기자 댓글5 2일전 151
2948 중국 육류시장의 핵심거점으로 성장하는 허난성 #김품소 댓글7 2일전 187
2947 스위스 가구시장 성장세 지속 #김민혁 댓글9 2일전 105
2946 UAE 보안∙소방 장비 전시회 Intersec 2019 참관기 #이정모 댓글7 2일전 193
2945 2019년 뉴질랜드 경제 전망 #배선호 댓글3 2일전 180
2944 이집트 국방 엑스포(EDEX) 참관기 #Pakinam Magdy Awad Hassan El Batout 댓글3 2일전 143
2943 수단, 소비패턴 현대화에 따른 주방용품 시장 동향 #임성주 댓글9 2일전 111
2942 폴란드 퍼스널 모빌리티 시장 동향 #신일숙 댓글6 2일전 181
2941 영국 로펌들이 전하는 브렉시트 관련 계약서 검토사항 #주성현 댓글9 2일전 161
2940 2019 뉴델리 국제 디지털 박람회 참관기 #박혜은 댓글9 3일전 185
2939 러시아 QR코드 라벨링 품목 확대와 소비자보호법 강화 조치 #최진형 댓글4 3일전 171
2938 스위스 가구 시장 동향 #김민혁 댓글3 3일전 158
2937 디지털 테라퓨틱스 시대의 도래 #이현경 댓글4 3일전 107
2936 美, 세탁기와 태양광제품 세이프가드 스케줄 따라 규제 완화 #Charlie Chung 댓글7 3일전 124
2935 2019년 인도네시아 자동차 시장전망 #허유진 댓글7 5일전 191
2934 인도 2019년 중앙정부 임시 예산안 내용 및 시사점 #임성식 댓글5 5일전 108
2933 우크라이나 의류 시장 현황 및 진출 가능성 #박대희 댓글9 7일전 119
2932 아제르바이잔 CCTV 시장 동향 #오명훈 댓글4 7일전 176
2931 태국 미세먼지를 잡아라, 이런 상품이 뜬다 #김민수 댓글6 7일전 132
2930 사우디 표준청, 플라스틱제품 등록 적용 품목 추가 #김현범 댓글4 7일전 150
2929 디지털 콘텐츠 개발 국내기업 독일 시장 진출 성공 #이진희 댓글7 7일전 126
2928 페루 목재 시장동향 #김홍지 댓글9 7일전 171
2927 호주의 간편조리식품 시장동향 #전희정 댓글4 7일전 170
2926 키워드로 읽는 캄보디아 최신 경제동향 및 주요 이슈 #서정아 댓글7 7일전 182
2925 감자칩의 대명사 Frito-Lay사가 말하는 미국 스낵의 미래 #이성은 댓글3 8일전 128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