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시시콜콜 > 윙뉴스

윙뉴스

필리핀, 중국 여대생 '무례'에 발칵 뒤집혀 #연합뉴스

필리핀, 중국 여대생 '무례'에 발칵 뒤집혀
필리핀, 중국 여대생 '무례'에 발칵 뒤집혀 | 연합뉴스

필리핀 사회가 중국 여대생이 경찰관에게 저지를 무례한 행동 때문에 발칵 뒤집혔다.

11일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문제의 사건은 지난 9일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 만달루용시의 한 도시철도역에서 발생했다.

필리핀 메트로 도시철도는 최근 폭탄테러 위협 때문에 액체류 반입을 금지했다.

한 중국인 여대생의 무례한 행동에 이처럼 비난의 목소리가 높은 것은 필리핀이 남중국해에서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면서 쌓인 반중감정이 폭발한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20190211082401853exvo.jpg
[단독] "한 캔에 300원" 경정장의 어이없는 폭탄세일 | YTN
[앵커] 요즘 미사리 경정장 매점에서는 음료수 한 캔을 단돈 300원, 반값에 살 수 있습니다.
느닷없는 폭탄 세일.
알고 보니 여기엔 경정장을 운영하는 국민체육진흥공단의 방만함이 숨어 있었습니다.
국민 세금이 어떻게 낭비됐는지, 한동오 기자가 고발합니다.
[기자] 수상한 폭탄세일의 시작은 2017년 6월부터였습니다.
매점에서 파는 음료수 10여 종을 갑...
20190211070009144kewq.jpg
"30년 만에 최악"..'국민 횟감' 광어의 날개 없는 추락 | 연합뉴스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30년 만에 최악입니다.
죽지 못해 산다는 말이 실감 납니다.
땅 팔고, 적금 해지하며 버티고 있습니다." 23년 전 아버지로부터 제주도 서귀포시 성산읍에 있는 일출수산을 물려받아 운영 중인 김성석(50) 대표는 11일 이렇게 한숨을 몰아쉬었다.
'국민 횟감' 광어는 요즘 산지에서 1㎏당 8천500원에서 9천원 선에 거...
20190211030743932xqrd.jpg
디캐프리오·미란다 커까지 번진 '말레이시아 스캔들' | 조선일보
말레이시아 부패 스캔들이 세계 1위 투자은행 골드만삭스와 글로벌 회계·컨설팅업체인 딜로이트를 뒤흔들고 있다.
세계적인 스타 배우인 리어나도 디캐프리오와 린제이 로한, 호텔 상속녀 패리스 힐튼, 모델 미란다 커도 이 스캔들에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수백만달러의 명품 핸드백과 보석, 호화 요트, 피카소와 모네의 그림도 등장한다.
작년 여름 말레이시아 정권 교...
20190211040309633qepf.jpg
"나 좀 잡아가세요" 서울역파출소에 자수 줄 잇는 이유 | 국민일보

서울의 기온이 영하 9도까지 떨어졌던 지난달 2일 노숙인 이모(52)씨는 서울역파출소를 찾았다.

주취폭행으로 벌금 500만원을 부과받았던 노숙인 김모(51)씨도 최근 스스로 노역장 행을 택했다.

경찰 관계자는 "거리에 침을 뱉거나 대소변을 보고, 담배꽁초를 버려 단속돼도 벌금이 5만원씩 부과되기 때문에 다수의 노숙인들이 적게는 10만원에서 많게는 100만원 이상의 벌금을 부과받은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20190211013105329zcnf.jpg
장하준 "이씨·정씨, 삼성·현대서 쫓겨나면 국민 하루 즐겁지만 20년 고생" | 중앙일보
북한과 미국 간 2차 정상회담과 맞물릴 것으로 예상했던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이 무산됐다.
미ㆍ중 무역전쟁과 세계 경제는 어디로 흘러갈 것이며, G2(주요 2개국) 사이에 끼어 있는 한국 경제는 어떤 영향을 받게 될까.
개발경제학의 세계적 대가로 꼽히는 장하준 영국 케임브리지대 교수를 지난 1일(현지시간) 단독 인터뷰했다.
케임브리지대 연구실에서 만난 장...
20190211044353518vewh.jpg
밀려난 을들의 생존 전쟁.. 무덤이 된 자영업 | 한국일보
[자영업, 한국 경제 늪이 되다] <1> 터질 것이 터졌다 외환위기 이후 구조조정 과정서 실직자들이 선택한 유일한 대안 먹자골목 150m내 고깃집만 32곳 “손님 한 명 없는 곳 수두룩” 지난해 1월 서울 지하철 2호선 뚝섬역 근처에 카페를 개업한 곽태수(32ㆍ가명)씨는 불과 1년 만에 폐업을 고민 중이다.
카페 문을 열 때만 해도 나름 시장 조사를 통해...
20190211011509247ebwj.jpg
포체티노 강하게 반문 "손흥민이 다이빙했다고 생각해?" [GOAL LIVE] | 골닷컴

(레스터 전이 끝난 후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포체티노 감독.

레스터 전에서 3-1 승리를 거둔 토트넘의 포체티노 감독이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경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토트넘은 이날 경기에서 산체스, 에릭센, 손흥민의 골과 상대팀 PK을 막아낸 요리스의 선방에 힘입어 3-1로 승리하며 승점 3점을 추가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최고의 경기를 하지 않아도 승리할 때도 있다"라며 입을 열었다.

20190211000644398atjc.jpg
개원 앞둔 제주녹지병원, 의사는 다 떠나고 문도 잠겼다 | 중앙일보
지난 8일 낮 12시 서귀포시 토평동 2988-1번지.
국내 첫 투자개방형 병원인 녹지국제병원을 찾았지만, 정면·측면·후면 등 모든 출입문이 자물쇠로 굳게 잠겨 있다.
일부 출입구는 모래주머니와 의자로도 봉쇄돼 있었다.
사람의 발길이 줄어들며 보도블록 사이에는 잡풀이 자라 있다.
혹시 내부에서 인기척이 있지 않을까 “누구 없어요” 크게 불러도 대답은 돌아오...
20190211053001431xeki.jpg
[단독] '완구업계 대통령' 손오공 갑질..짓밟힌 꿈 | YTN
[앵커] YTN 단독 보도, 오늘은 완구업계 대통령으로 알려진 손오공이 영향력을 이용해 신생 회사를 파산 지경까지 몰고 갔다는 갑질 의혹을 고발합니다.
손오공 측이 시장 진입을 막으려고 유통업체 등에 압력을 행사하면서 젊은 사업가의 꿈은 무참히 짓밟혔습니다.
김우준 기자입니다.
[기자] 정부 지원을 받아 지난 2016년, 어린이 완구 스타트업에 뛰어든 이...
20190211070003105ydla.jpg
"일주일전에도 10억어치 봄옷 납품했는데"..화승 협력사들 '분통' | 뉴스1
(서울=뉴스1) 정혜민 기자 = "불과 일주일 전에도 9억2000만원어치 봄 의류를 납품했는데.." '르까프'로 유명한 화승이 경영난으로 기업회생(옛 법정관리)을 신청하면서 자금이 묶이게 된 대리점과 협력업체가 발을 동동 구르고 있다.
화승의 부채는 총 2300억원 규모로 이중 납품업체에 밀린 물품 대금은 13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1일...
20190211060109180vluy.jpg
"내줄돈 없다" 심각해진 역전세난..전셋값 2년전 이하 지역 속출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부동산 거래의 위축세 속에 집값과 전셋값이 동반 하락하면서 전국적으로 전셋값이 계약 시점인 2년 전 시세 밑으로 하락한 지역들이 속출하고 있다.
지방은 2년 전 전셋값 대비 하락 폭이 점점 커지고, 서울에서는 강남권 4개 구는 물론 일부 강북지역의 전셋값도 2년 전보다 낮거나 비슷해진 곳이 늘고 있다.
세입자 입장에서는 재...
20190211030624970jhxp.jpg
불붙는 아동수당 확대.. "9세" "15세" 이어 정부도 "늘리자" | 조선일보
아동수당 지급 연령을 현행보다 높여서 대상자를 확대하자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만 9세, 자유한국당은 만 15세까지 아동수당을 지급하자는 법안을 이미 국회에 제출한 상태다.
작년 9월부터 지급이 시작된 아동수당은 올해부터는 부모 소득과 상관없이 만 6세(9월부터 7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월 10만원씩 지급된다.여야가 경쟁하듯 현금성...
20190211030056139ogcy.jpg
"치마가 짧아서.. 예쁘니까 당하지" | 동아일보

"성폭력도 여자가 예쁘니까 당하는 거지." "여자는 자고로 싱싱해야 해."

뒷골목 건달이 아닌, 교사가 학생들에게 한 말이다.

최근 3년 사이 성차별 발언으로 학생들에게 상처를 준 교사들에 대한 신고가 4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방의 한 여고에서 체육교사 A 씨가 2017∼2018년 여러 학생을 성희롱했다.

20190211061506462mqyu.jpg
"40년 무사고였는데"..74세 노인, 운전대 놓았다 | 머니투데이
#운전경력 40년이 넘는 김모씨(74)는 최근 접촉사고를 냈다.
차선을 바꿔 끼어드는 차량을 미처 보지 못했다.
예전 같으면 브레이크를 더 빨리 밟아 사고를 막았을 거라 생각한 김씨는,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했다.
상황 판단력이 떨어지는 나이가 됐다고 여긴 것.40년 무사고 운전이었는데, 감개무량했다.'운전 베테랑'이라 자부했지만, 그냥 세월에 손 들고 말...
20190211054337699igsd.jpg
퓌엘 감독 "손흥민 경고, 주심이 옳은 판정했다" [GOAL LIVE] | 골닷컴

(토트넘 전이 끝난 후 기자회견을 갖고 있는 퓌엘 감독.

"올리버 심판이 좋은 시야를 가진 상황이었고, 그가 옳은 결정을 내렸다고 생각한다."

10일(현지시간) 토트넘 원정에서 1-3 패배를 당한 레스터 시티의 클로우드 퓌엘 감독이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경기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서 손흥민이 다이빙이라는 이유로 경고를 받은 이유에 대해서는 "올리버 심판이 좋은 시야를 가진 상황이었고, 그가 옳은 결정을 내렸다고 생각한다"고 답변했다.

20190211060054578xmwa.jpg
태국 공주는 왜 총리가 되려 했나..하루 만에 좌절된 '탁신파'의 꿈 | 중앙일보
“나는 총리 후보가 되기를 결정할 수 있는 자유와 권리를 가진 평민이다.”(누나 우본랏 공주) “왕실 가족 구성원을 정치에 참여하게 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동생 와치랄롱꼰 국왕)현 국왕의 누나가 총리직 출마를 선언했다가 동생의 반대에 부딪혀 사퇴하는 초유의 사태로 태국이 혼란에 휩싸였다.
10일(현지시간) 일간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
20190211053005464glmd.jpg
'7경기 유효슛 1개' 무득점 손흥민이..축구종가가 감탄하고 있다[현지리포트] | 스포츠서울

극과 극의 행보다.

손흥민이 2018~2019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세 경기 연속골을 터뜨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카이스포츠'는 경기 뒤 즉각 손흥민 찬양 대열에 합류했다.

공식 트위터를 통해 "손흥민은 지난해 11월 24일 이전까지 열린 7경기에 나서 단 한 개의 유효슛을 기록했다. 득점은 하나도 없었다"며 "그러나 11월24일 이후 13경기에서 21개의 유효슛을 쐈다. 그 중 11개가 득점으로 연결됐다"고 밝혔다.

20190211003326533iiyn.jpg
英BBC 전문가, 손흥민 쐐기골에 "중요 인물이 만드는 장면" | 뉴스엔

토트넘 홋스퍼는 2월 10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선발 출전한 손흥민이 기억에 남을 만한 명장면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아시안컵 일정을 마치고 소속팀에 복귀한 후 3경기 연속 득점포를 가동했다.

손흥민이 최근 3경기에서 넣은 골 덕분이다.

20190211025122918wscr.jpg
[EPL REVIEW] '24분 만에 4실점' 첼시, 맨시티에 0-6 치욕 패배..아구에로 최다 해트트릭 | 스포티비뉴스

첼시가 전반 24분 만에 4골을 허용했다.

전반 3분 만에 맨시티가 선제골을 기록했다.

하지만 아구에로는 전반 13분 뤼디거를 앞에 두고 환상 감아 차기로 구겨진 체면을 살렸다.

첼시는 전반 24분 만에 귄도안에게 또 실점했다.

20190211060257775xvqs.jpg
(3)불에 탄 엄마와 세 아들 시신은 말하고 있었다 "범인은 아빠예요" [서중석의 법의학 이야기-침묵 속의 진실을 찾아서] | 경향신문
[경향신문] ㆍ대전 일가족 화재 사망사건 2005년 8월19일 아침, 여느 날처럼 출근 전에 TV 뉴스를 보면서 아침 식사를 하고 있었다.
뉴스에서는 18일 밤 대전 문화동 주택가에서 화재가 일어나 남편을 제외한 일가족이 참변을 당했다는 사실을 크게 전했다.
불이 난 집에서는 ‘펑’ 하는 소리와 함께 불길이 솟구쳤으며, 부인과 세 아들이 사망했다고 한다....

, , , , , , , , , , , , , , , , ,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My Shop Author

Lv.9 wtto  최고관리자
11,178 (21%)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Comment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3665 '한밤' 마이크로닷 부모 연대보증 피해자, 합의하지 않은 이유 #뉴스엔 댓글5 3시간전 136
13664 '중국 성장' 점쳤던 투자가..북한 '찍은' 이유는? #MBC 댓글8 3시간전 166
13663 트럼프를 좌절시킨 비건의 '평양 보고' #중앙일보 댓글7 3시간전 169
13662 초등학교 반 배정표에 아파트 이름이..학부모들 불만 쇄도 #MBN 댓글8 3시간전 191
13661 '기술탈취 논란' 현대차..특허소송 패소 #SBS 댓글8 3시간전 174
13660 "마닷 위해 용서"vs"죗값 치러야"..'한밤' 마닷 부모, 피해자와 합의중[종합] #스포츠조선 댓글5 3시간전 185
13659 文대통령에 악수 청한 어린이 "사람이 먼저다" 말에 폭소 #머니투데이 댓글9 3시간전 159
13658 "1978년 이후 출생자들, 부모보다 소득 적은 첫 세대" #JTBC 댓글7 3시간전 187
13657 [날씨] 출근길 마스크 필수..오전까지 곳곳 눈 날림 #연합뉴스TV 댓글6 3시간전 124
13656 문 대통령 "2022년까지 전국민, 전생애 기본생활권 보장" #경향신문 댓글9 3시간전 168
13655 '불타는 청춘' 조하나 등장, '전원일기' 임호 아내 → 현재 무용학과 교수님 #엑스포츠뉴스 댓글7 3시간전 194
13654 "저딴게 대통령" 연설회 막말 후폭풍..한국당 안팎 비판 쇄도 #뉴시스 댓글6 3시간전 155
13653 英 기자, "손흥민 주급 2억 재계약, 알더베이럴트에겐 분노" #마이데일리 댓글7 3시간전 138
13652 '트럼프 노벨상추천' 공개로 모양빠진 아베.."부끄럽다" 비판론 #연합뉴스 댓글7 3시간전 109
13651 학교 대신 학원으로 등원..강남 고교생들 '자퇴 러시', 왜? #동아일보 댓글7 3시간전 160
13650 文 "남북경협 떠맡을 각오" 트럼프 "북미회담 큰 성과 예상"(종합2보) #연합뉴스 댓글6 3시간전 148
13649 낙태 논란에 '극단선택 암시' 류지혜 자택서 발견 '무사' #연합뉴스 댓글7 3시간전 196
13648 음주단속 경찰 2명 치고 달아난 운전자..잡고 보니 '만취' #SBS 댓글6 3시간전 130
13647 왜 '100층'까지 안 짓고..모두 '49층'에서 멈출까 #MBC 댓글9 3시간전 129
13646 왜 모든 청년에게 50만 원씩 지급?..실험 성공할까? #KBS 댓글8 3시간전 190
13645 '불타는 청춘' 청순 미녀 새친구로 등장, 김광규와 러브라인 되나[오늘TV] #뉴스엔 댓글5 16시간전 190
13644 '아들도 의사 시키려'..시험 문제 유출한 의대 교수 해임(종합) #연합뉴스 댓글8 16시간전 158
13643 '역대급' 스마트폰..삼성 '갤S10' 공개 임박 #머니투데이 댓글5 16시간전 116
13642 일본 민주주의는 어떻게 망가졌을까. #시사IN 댓글6 16시간전 197
13641 리버풀로 간 정우영, 뮌헨 측 신뢰가 이 정도다 #스포탈코리아 댓글8 16시간전 152
13640 검찰 '손혜원 의혹' 문화재청·목포시청 전격 압수수색(종합2보) #연합뉴스 댓글5 16시간전 157
13639 '연애의 맛' 김종민♥︎황미나, 6주만에 시즌1 마지막 방송 깜짝 출연 [단독] #OSEN 댓글7 16시간전 140
13638 지하송유관서 발견된 50대 시신.."외력에 의한 사망 아냐" #연합뉴스 댓글9 16시간전 147
13637 지름 86m 소행성, 지구로 날아온다..내일 새벽 "지나갈 듯" #서울신문 댓글7 16시간전 110
13636 중국서 '성폭행범 제압 남성' 14일간 철창신세 #연합뉴스 댓글8 16시간전 128
13635 '동전 택시기사' 아들 "혐의 논란보다 반성없는 승객에 더 화나" #연합뉴스 댓글6 16시간전 138
13634 日, 트럼프 노벨상 추천 일파만파..여당에서도 "아베, 이용당했다" #뉴시스 댓글7 16시간전 113
13633 비트코인 급등, 420만원 가볍게 돌파..전망은 어떨까 #뉴시스 댓글8 16시간전 132
카테고리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Naver